culture & tradition 문화와 전통이 살아숨쉬는이곳

Side navigation bar

열린광장

  • 공지사항
  • 모집공고
    • 직원모집
    • 자원봉사자모집
    • 인사동업소구인
  • 게시판
    • 보도자료
    • 관광후기
    • 포토갤러리
    •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Home > 열린광장 > 공지사항

[금강일보] 인사동 진면목 알린 인사동 박람회 성료…인사동 살리기 노력 계속 이어간다
관리자 2017-11-14 2

출처:

        http://www.gg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419042


인사동 진면목 알린 인사동 박람회 성료…인사동 살리기 노력 계속 이어간다

(사)인사전통문화보존회 10월 28일~11월 3일 인사동 박람회 진행
171개 전통 업소 참여 속 7일간 100만 명 다녀가


 2017.11.08  




▲ 사단법인 인사전통문화보존회는 10월 28일부터 11월 3일까지 인사동 전역에서 171개 전통업소가 참여한 가운데 인사동 박람회를 열었다. 지난 28일 오후 2시 취타대 행진 및 한복 퍼레이드로 개막을 알렸다.


인사동 골목 곳곳 171개 전통 업소가 참여해 인사동의 진면목을 알린 인사동 박람회가 막을 내렸다. 사단법인 인사전통문화보존회가 진행한 이번 박람회는 주말 35만 명, 평일 6만 명이 다녀가 7일간 누적 방문객 100만 명을 기록하며 지난 3일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인사동을 인사동답게’라는 목표 아래 인사동 토박이 상인들이 주도하여 열린 첫 번째 박람회답게 기존의 전통문화축제에서 벗어나 인사동이 지닌 고유한 가치를 지키고 이어가기 위한 다양한 시도가 빛을 발했다.

이번 박람회는 처음으로 인사동 전체 5만 3천여 평이 야외 박람회장이 됐다. 기존에는 인사동 메인 거리만 축제에 참여했지만 인사동 전체에서 진행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박람회 기간 동안 90여개의 고미술과 화랑에서는 대규모 아트 페어를 동시에 열었다.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도자기, 옛 그림, 민속품, 목기, 금속공예품, 현대미술품 등을 선보였다.

아트 페어에 맞춰 ‘도슨트와 함께 하는 인사동 박람회 투어’를 처음으로 시도해 참여자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인사동 문화지구 내에 유명한 고미술점 및 화랑에 대한 소개를 오전 11시와 오후 2시 두 차례에 걸쳐 진행했다.


▲ 박람회 기간 동안 최초로 ‘도슨트와 함께 하는 인사동 박람회’ 투어를 진행했다. 인사동 문화 지구 내에 유명한 고미술점 및 화랑에 대한 소개를 해 참여자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표구와 지필묵, 공예품은 박람회 기간 중 일부 품목에 대해 50% 할인 판매를 진행했다. 집에 보관중인 액자를 가지고 와서 표구를 하려는 행렬이 이어지는 진풍경이 연출됐다. 평소 인사동을 스쳐가던 젊은이들도 지필묵이나 공예품을 구입하기 위해 전통 업소를 들르는 모습이 눈에 띄었다.

인사동을 대표하는 전통먹거리도 특별한 혜택으로 선보였다. 평소 인사동 맛집으로 소문난 30여개의 전통차ㆍ음식점이 참여했다. 박람회 기간 동안 한정식과 전통차를 5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해 관람객들을 사로잡았다.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마련됐다. 매일 오후 1시 30분에는 취타대 퍼레이드와 광개토 사물놀이 공연을 열었다. 취타대 퍼레이드는 한복을 입은 내ㆍ외국인들이 함께 참여하여 인사동 거리를 화사하게 수놓았다.

인사동 북인사마당에서는 짚풀공예, 도예체험, 차 시연, 표구 시연, 한복체험, 한지공예, 수제도장만들기 등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돼 우리 고유의 전통문화를 알렸다.

이번 박람회에는 인사동이 옛 명성을 되찾고 정체성을 회복하기를 바라는 자원봉사자들의 참여도 이어졌다. 이번 박람회에서 첫 선을 보인 인사동 로고는 재능기부 형식으로 제작했다. 인사동의 자음을 모티브로 만들어 큰 주목을 받았다. 이 로고는 박람회 기간 동안 현수막, 리플렛, 포토월, 입간판 등에 쓰이며 인사동을 널리 알리는 역할을 톡톡히 했다.





▲ 1914년 인사동이란 이름이 지어진 이래 인사동 로고가 처음 만들어졌다. 인사동의 자음을 모티브로 만든 이 로고는 재능기부 형식으로 제작돼 이번 박람회 기간 동안 처음 선보였다.



이밖에도 100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참여하여 인사동 박람회 알리기에 나섰다. 인사동 문화지구 내에 있는 역사 유적지를 해설을 들으며 걸어보는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하는 인사동 도보 투어’도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문화관광해설사의 활약 속에 성공적으로 마쳤다.



▲ 이번 박람회 기간에는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문화관광해설사와 인사동 문화지구 내에 있는 역사 유적지를 함께 걸으며 해설을 듣는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하는 인사동 도보 투어’를 진행했다. 


이번 박람회를 진행한 사단법인 인사전통문화보존회는 인사동을 가장 잘 아는 인사동의 대표 단체다. 1987년 주민 협의체 형식으로 시작해 2002년 사단법인으로 전환했다. 인사동 전통 보존과 발전을 위하여 다각적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인사동 전체 1,000여 개 업소 중 160여 개 전통 상점이 회원이다.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와 인사동 홍보관, 관광안내소 운영을 통해 인사동을 유지하고 발전시키고 있다.

단순히 관광객을 많이 유치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인사동이 가진 진면목을 널리 알리고, 인사동을 인사동답게 정체성을 회복하여 고급화하기 위해 진행한 이번 인사동 박람회를 통해 인사동 토박이 상인들이 똘똘 뭉치는 계기가 됐다.





(사)인사전통문화보존회 정용호 회장은 “누군가는 우리 고유의 전통문화를 살리는 데 앞장서야 한다고 생각해 ‘인사동 박람회’를 기획하게 됐다”며 “인사동 박람회는 인사동의 정체성을 회복하고 인사동을 고급화하기 위한 첫 시발점이 됐다.”고 밝혔다.

인사전통문화보존회는 이번 박람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계기로 인사동 박람회를 2019년에는 세계적인 ‘국제 인사동 엑스포(EXPO)’로 키울 예정이다. 사람들이 계속해서 인사동의 다양한 전통문화를 제대로 경험할 수 있도록 인사동 골목 곳곳을 소개하는 ‘인사 8경’도 만든다. 올해 고미술과 화랑이 몰려 있는 인사동 10길을 ‘1경’으로 지정했다. 앞으로 인사동 문화 골목 8개를 ‘인사 8경’으로 지정해 인사동을 알려 나간다.




​​▲ 인사동 10길은 고미술점과 화랑이 몰려 있는 인사동의 명소다. 앞으로 (사)인사전통문화보존회는 인사동 문화 골목 8개를 ‘인사 8경’으로 지정해 인사동을 널리 알릴 계획이다.



/주홍철 기자 jhc@ggilbo.com







이전 글이 없습니다.
[문화뉴스] 처음 열린 인사동 박람회, 토박이 상인 주도하여 성황리에 폐막…100만..
 

Quick Menu

  • 공지사항
  • 문화달력
  • 종로구구청소식
  • 종로엔다있다